한국어 Select Language

넷질랜드 - 뉴질랜드 정보 포털

 

The Chosen

아멜리아의 서평 조회 수 4317 추천 수 0 2008.06.13 14:36:10
이 이야기는 1940년대 뉴욕을 배경으로 대조적 성격을 지닌 두 유태인 소년들이 고뇌와 갈등 속에 성인으로 성장해가는 모습을 그리고 있다.



작가 Chaim Potok는 1958년 브롱크스에서 태어나 미국으로 이주했으며, 1967년에 발표해 베스트 셀러가 된 이 소설로 유명하다. 이 소설은 1981년 영화로 제작되어 세계영화제에서 최고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그 외 'My name is Asher Lev', 'Davita's Harp' 등이 있으며 2002년 7월에 뇌암으로 사망했다.



주인공 Reuven은 학교간 대항 야구시합에서 이웃 유태인 학교에 다니는 Danny가 날린 공에 안경이 깨지며 파편이 눈알에 박히는 사고를 당한다.



입원한 그에게 사과 차 찾아온 Danny를 그는 분노를 못 참고 면회를 거절하나 아버지는 Danny가 친구가 필요하며 둘이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 거라 조언하고 이후 둘은 어려움을 도우며 깊은 우정을 쌓아가게 된다.



종교 지도자 랍비인 자신을 이어 아들이 랍비가 되기를 원하는 Danny의 아버지는 그가 걸음마를 한 이후부터 탈무드 시간을 제외하고는 침묵으로 아들의 영적인 성숙을 지도하고 있다.



하지만 Danny는 심리학에 관심을 갖고 있고 아버지와도 침묵 아인 다정한 대화를 나눌 수 있는 부자지간을 원하고….



그의 불만은 친구 Reuven의 도움과 그리고 유태인들의 또 다른 종교 지도자인 Reuven아버지의 도움으로 극복하게 된다. 과연 이 두 젊은이들의 미래는 어떻게 될까?



이 소설은 너무나 다른 두 유태인 소년들의 성장모습을 지적인 변화뿐 아니라 도덕적, 심리적 모습까지 잘 보여주고 있다. 특히 묘미를 더하는 건 아버지들로서 그들은 종교적 지도자들이면서도 서로 종교관을 달리하고 자녀 교육에 대한 견해 또한 아주 다르다.



두 소년이 어려움을 우정으로 감싸 안으며 성인으로 자라나는 모습을 우리 청소년들뿐만 아니라 부모님들께도 읽기를 권하고 싶다. [1967년 The Random House Printing Group (USA) 초판발행]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Demi의 NZ 학교 이야기 장애 라니요?? [17]

  • 2010-07-31
  • 조회 수 3792

방학이 지나고 학교에 갔더니 생각보다 많은 학생들 (저와 함께 공부하는)이 중도에 포기를 했네요 몇번 교생 실습을 하다보니 자신의 적성에 맞지 않는다고 판단한 것 이 대부분의 이유이고 또 더러는 교생실습 성...

Demi의 NZ 학교 이야기 reading, reading, reading... file [6]

  • 2010-05-15
  • 조회 수 4712

태산 같은 숙제가 일단락이 났습니다. 젊은 아이들은" End of Assignment" 파티를 한다고 시내에 있는 팝으로 몰려들 가고 저는 조금이라도 쉬고 싶어 서둘러 집으로 왔습니다. 숙제하는 내내 거의 도서관에서 살다시피 했더니...

Demi의 NZ 학교 이야기 차이와 차별 file [3]

  • 2010-04-05
  • 조회 수 3537

떨리는 마음으로 첫 교생 실습이 시작되었습니다. 초등학교 2 학년, 6살 아이들 27 명이 모여있는 반에 배정이 되고 과연 내가 잘 해 낼 수 있을까 반신 반의하며 교실 문을 들어 섰습니다. 조금 이른 시간이고 8시 30분 ...

Demi의 NZ 학교 이야기 Trust nothing, Test anything!!! [4]

  • 2010-02-21
  • 조회 수 3268

다시 뵙겠다고 약속을 드리고 너무 많은 시간이 흘렀네요. 대학원 과정이라 생각 보다 코스가 굉장히 힘드네요 중간중간 아, 이런 얘기는 꼭 알려드려야 겠다고 생각한것 이 너무 많은데 정신없이 몇주가 흘렀습니다. 82명의 ...

Demi의 NZ 학교 이야기 함께 시작 할까요? [4]

  • 2010-01-14
  • 조회 수 3606

만나는 사람들 마다 인사들을 나눕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습관처럼 나누는 말이긴 하지만 아마 우리 모두의 마음속에는 정말로 절실히 원하는 것 들이 하나쯤은 있지 싶습니다. 무엇보다도, 어제 보다는 나은 내일을 기...

아멜리아의 서평 The Chosen

  • 2008-06-13
  • 조회 수 4317

이 이야기는 1940년대 뉴욕을 배경으로 대조적 성격을 지닌 두 유태인 소년들이 고뇌와 갈등 속에 성인으로 성장해가는 모습을 그리고 있다. 작가 Chaim Potok는 1958년 브롱크스에서 태어나 미국으로 이주했으며, 1967년에 발표...

아멜리아의 서평 The Memory Kepper's Daughter

  • 2008-05-30
  • 조회 수 3059

순간 실수로 내 아이가 다른 사람 손에서 양육되고, 그리고 그 비밀을 혼자 평생 안고 가야 한다면? 이 이야기는 다운 증후군 장애자로 태어난 쌍둥이 딸이 가정의 행복을 파괴할까봐 버린 아버지가 평생 죄의식 속에서 살아...

아멜리아의 서평 UNTOUCHABLES [3]

  • 2008-02-22
  • 조회 수 3784

이 이야기는 인도의 카스트 제도의 최하층민인 달릿(Dalits), 즉 ‘Untouchables’로 태어나 차별과 문맹, 가난과 싸워 결국 자녀들을 굴레에서 벗어나게 만든 Narendra 의 부모와 가족에 대한 이야기이다. 작가 Narendra Jadhav...

아멜리아의 서평 Seal Boy

  • 2008-02-08
  • 조회 수 3479

‘Seal Boy’는 14세 주인공 Emmet가 고난을 극복하고 자신의 생명을 지키려는 용기와 현명한 판단력을 보여주는 모험 이야기이다. 작가 Ken Catran은 아동작가로 역사, 전쟁, 과학, 해양 등 다양한 주제에 걸친 청소년 소설을...

아멜리아의 서평 The Glass Palace

  • 2008-01-18
  • 조회 수 3540

‘The Glass Palace’는 버마, 인도가 영국 식민지였던 당시 그곳 사람들의 삶을 13살이었던 주인공을 중심으로 3세대에 거쳐 그려낸 이야기이다. 작가 Amitav Ghosh는 캘커타에서 태어나 방글라데시, 스리랑카, 북 인도에서 성장...

아멜리아의 서평 Empress [9]

  • 2008-01-07
  • 조회 수 3958

‘Empress’ 는 7세기 중국 당나라에서 최고 권력가이며 훌륭한 정치가가 되었던 황후 위(Heavenlight)에 대한 이야기이다. 작가 Shan Su는 1992년 베이징에서 태어났으며 1990년부터 파리에서 생활했다. 1997년부터 다양한 상을 받...

아멜리아의 서평 Swallowing Grandma

  • 2007-11-30
  • 조회 수 3423

이 소설은 18세 고아인 Kat를 중심으로 눈먼 할머니를 비롯한 노인들과의 미묘한 삶의 이해관계를 재치 있게 보여주고 있다. 작가 Kate Long은 고교 영어교사로 일했으며 첫 작품 ‘The Bad Mother's Handbook’ 로 잘 알려...

아멜리아의 서평 Where I want to be

  • 2007-11-09
  • 조회 수 3419

이 소설은 어릴 적 상상 속 세계를 함께 즐기던, 하지만 지금은 삶과 죽음이라는 너무나 다른 세계를 살아가는 두 자매의 사랑과 경쟁, 고뇌에 대한 이야기이다. 작가 Adele Griffin은 필라델피아에서 태어났으며 남편과 뉴욕...

아멜리아의 서평 Angela’s Ashes

  • 2007-10-05
  • 조회 수 3881

이 이야기는 작가의 어린 시절 자서전적 회고록으로 아일랜드 사람들의 삶과 노래, 전설, 이야기 등이 펼쳐진다. 작가 Frank McCourt는 뉴욕에서 고교 교사로 30년 간 일했다. 그는 이 작품으로 1997년 퓰리처상, 전국 서적비평...

아멜리아의 서평 A Fine Balance

  • 2007-07-24
  • 조회 수 3774

이 이야기는 1970년대 중반 인도를 배경으로 부패한 정부, 어려운 경제상황, 그리고 엄격한 카스트 제도 하에서 어떻게든 조화를 이루며 삶을 영위하려 혼신의 노력을 다하는 그 곳 사람들의 이야기이다. 현재 캐나다에서 살고 ...

아멜리아의 서평 Fobbiden Forest [165]

  • 2007-07-24
  • 조회 수 13076

이 이야기는 중세 영국을 배경으로 한 모험소설로 주인공 John의 사랑, 정열, 용기와 충성을 그려낸 이야기이다. 작가 Michael Cadnum은 교사로서 뿐 아니라 고고학 연구원으로서, 그리고 특히 작가로 잘 알려져 있다. 청소년들...

아멜리아의 서평 The Missing Manatee

  • 2007-07-24
  • 조회 수 3461

이 책은 11살짜리 소년이 여러 일을 겪으며 복잡한 세상살이를 점차 이해하면서 성장해 나가는 이야기이다. 뉴욕에 사는 작가 Cynthia Defelice는 ‘The Apprenticeship of Lucas Whitaker’, ‘Nowhere to Call Home’ 등...

아멜리아의 서평 Heart of Coal

  • 2007-07-24
  • 조회 수 3009

Heart of Coal은 1880년대의 황량하기 그지없던 뉴질랜드 서해안 탄광촌에서 살아가던 사람들의 이야기이다. 작가 Jenny Pattrick는 베스트셀러 작가인 동시에 보석가로도 잘 알려져 있다. 그녀의 보석은 뉴질랜드를 대표할 만한...

아멜리아의 서평 Ten Thousand Sorrows

  • 2007-07-24
  • 조회 수 3426

Ten Thousand Sorrows: The Extraordinary Journey of a Korean War Orphan 이 이야기는 전쟁고아로 버려져 미국으로 입양된 주인공이 삶의 의미와 행복을 성취해 가는 과정을 그린 이야기이다. 작가 Elizabeth Kim은 남 ...

아멜리아의 서평 The Kite Runner

  • 2007-07-24
  • 조회 수 3354

이 소설은 1960년대의 아프카니스탄 수도 카불을 배경으로, 주인공 아미르와 형제나 다름없던 하인 하산과의 우정, 사랑, 갈등과 이해를 그린 성장기 이야기이다. 카불에서 태어난 작가 Khaled Hosseini는 외교관의 아들로, 1980...

XE Login